해당 이미지는 사건과 관련 없습니다. 마스크 착용 의무화 지침이 시행된 지난 5월 이후 대중교통 내 마스크 착용 시비로 발생한 폭행사건 […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