바로 16세기 독일의 귀족 마르가레테 폰 발데크 7 라는 인물로 어렸을 때 계모에게 구박을 받고 시달려서 탄광촌에서 일하는 아이들과 어울려 […]